:+:문화 산책로 :+: | http://www.seelotus.com
좋은 영화,음악 등 우리의 삶을 윤기있게 가꾸는 이야기를 나눕시다


0
75 4 1

  View Articles
Name  
   굴뚝새 
Homepage  
   http://qqpp.com
Subject  
   윤동주의 서시를 다시 읽으며




윤동주의 序詩를 다시 읽으며


        시. 강희창 / 낭송. 인복노


손길을 처음 타는 심산 춘란인 듯
그의 시는 나보다 한참을 젊었다
바람에 아파한 적 없다
난 한 촉 살려낼 열정쯤도 없다, 나는
차마 시인이란 것이 부끄러워
사람을 피해 외돌고 외돌다가
다시 펼친 행간에 신음섞인 바람소리
네 줄 고백성사가 회오리를 일으키며
촉 끝으로 가슴에 그어대는 오목새김
살면서 사실 괴로웠느냐
아니면 정말 괴로울거냐
재차 되물어오는 유도질의
겨우 남은 날이나 재어보는 자벌레, 나
나의 잔등을 쓸며 스치는 것 있으니
진정 사무치게 깨어있어
새도록 밤을 노래할 것인가
죽어가는 것들을 사랑할 것인가
이 밤, 청년이 똘망하게 지켜보던  
별과 바람은 내 앞에 분명히 있는데.






Sort by No
Sort by Subject
Sort by Name
Sort by Date
Sort by Readed Count
Sort by Voted Count

  게시판 글쓰기 권한 변경에 대한 안내

운영자
2003/05/23 15589 3442
74
   토토사이트추천! 다양한 실시간! 메이저놀이터! [카톡 hid88] 라이브실시간스포츠배팅!

주동오
2017/10/25 45 13
73
   어느 지리선생님의 0123 지도 그리는 법

나주영
2017/07/21 153 27
72
   순창고의 위엄

나주영
2017/06/22 148 20
71
   나를 돌아보게 하는 글

나주영
2017/06/09 186 22
70
   앞차가 무서운 경우

나주영
2017/06/06 151 29
69
   그대, 인생을 얼마나 산 것 같은가?

나주영
2017/06/05 141 22
68
   이~~런? vs 와~~우~~~

나주영
2017/06/04 158 27
67
   바퀴가 너~~~무 커서~~~

나주영
2017/06/03 149 26
66
   바람직한 하녀복 코스프레

나주영
2017/06/03 183 30
65
   당신의 센스에 젖소!!!

나주영
2017/06/02 165 25
64
   [15금]레이튼 교수와 이상한 피규어

나주영
2017/06/02 170 24
63
   구글, 좀더 능숙하게 활용할 수 있는 꿀팁!

나주영
2017/06/01 139 24
62
   주차대마왕

나주영
2017/05/31 149 34
61
   책으로 만든 작품

나주영
2017/05/31 146 38
60
   관음, 절도, 협박 후 임신시켜 아이 낳을 때까지 감금

나주영
2017/05/29 200 23
59
   역시 이외수님ㅎㅎ

나주영
2017/05/27 149 27
58
   꿈꾸는 다락방 이지성 작가님에게 책이란?

나주영
2017/05/25 172 31
57
   책은 사람을 만들고 사람은 책을 만든다.

나주영
2017/05/24 160 36
56
   세계는 그대로가 아니냐?

나주영
2017/05/22 156 31
1 [2][3][4]
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Styx